YG Life

군산 야미도 갑오징어낚시 쭈꾸미낚시 본문

Fishing/노지낚시

군산 야미도 갑오징어낚시 쭈꾸미낚시

영님 It's not your falt 2017.11.04 04:26

군산 야미도 갑오징어낚시 쭈꾸미낚시

 

개인적으로 군산권은 석축이 대세였습니다.

어찌보면 야미도는 과거에비해 이제는 어종을 찾기가 어렵고 사람이 많아서 잘 가지 않았던 곳이기도 합니다.

그래서 작년에는 1만원 배를 타고 소야미도로 가서 다양한 장르에 낚시를 하면서

광어나 우럭을 주로 대상으로 하였는데...

 

이번에 싸부에게 갑오징어낚시를 배우면서 지난 10월 20일날 야미도 갑오징어낚시를 했던 내용을 포스팅 하고자 합니다.

 

▲군산야미도 안족에서 선착장을 바라본 모습입니다.

이날 간조시간은 오전 9시 경이였는데... 차가밀려서 10시 좀넘어 도착을 했네요.

들물이 시작되면 물쌀이 빠른날이라 갑오징어낚시가 어려워지는데...

조금 서둘러봅니다.

 

▲ 겟바위에 발을 올려보니 물기가 조금이라도 있는 바위는 미끄럽습니다.

그래서 위와 같이 아이젠을 착용을 하고 이동을 했습니다.

 

▲ 실제 군산 야미도 주변의 겟바위는 이와 유사한 형태입니다. 물기가 있거나 이슬이 있거나, 비에 젖었다면 매우 주의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저기 한 분 뭔가를 열쉬미 낚시를 하고 계시네요.

 

▲ 새로 산 로드와 릴에 적응하느라 힘들었지만, 여러번의 캐스팅 후에 한마리 얼굴을 확인했습니다.

늦가을이라 역시나 갑오징어의 사이즈가 많이 커져가네요.

 

올해 처음 잡아본 베이트릴이라 빽러쉬를 수차례... 로드도 베스로드 이다보니 적응이 쉽지 않네요.

연습한다 생각하고 계속 던지고... 던지고....

 

 

 

▲ 하지만.

이게 끝이라는 것....

물시작된지 2시간정도가 되니.. 조류가 너무 빨라 채비가 안착이 어렵네요.

안착이되더라도 잠시만 스테이하면 밑걸림이 심해서...

역시 군산 야미도권에서는 간조 타임을 최대한 활용하는 것이 정답일듯합니다.

뒤로 물러나면서 좀더 장타를 해보고자 봉돌도 높여보고 해봤지만...

힘찬 조류에는 당할 수가 없네요.

에기 몇개 더 수장을 하고 철수를 했습니다. ㅜㅠ

 

 

 

 

 

▲ 지난 추석 기간중에 잠시 시간을 내어서 그 때도 갑오징어낚시를 3시간정도를 했었는데...

역시 물때 시간을 맞추질 못하니 낚시자체가 어렵네요.

 

 

▲ 지난 추석 10월 5일날 올라온 갑오징어 입니다.

아마 간조가 오전8시였고, 오전 11시까지 낚시를 했었던 기억입니다.

 

 

▲ 이때에는 간조타임을 잘 맞추어서 물이 흐르지 않는 정조타임에 좀더 올렸었는데...

이날에는 쭈꾸미가 올라탈 수 있는 충분한 시간을 줘도 될 정도여서 쭈꾸미도 심심치않게 나와주었는데...

이번 출조는 매우 아쉽기만합니다.

 

조류영향이 없는 격포항 내항 쪽에서 도전을 이어가봐야 할 것 같습니다.

 

 

유투브영상은 이곳에서 확인해보시기 바랍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3AffyPUEDvI&list=PLlnnOpGulgstKP4VnfFMzBuCKSif8r98H&index=4

 

 

0 Comments
댓글쓰기 폼